vr지리여행 오수, 지명의 유래(주인의 목숨을 구한 의견)

오수, 지명의 유래(주인의 목숨을 구한 의견)

VR Korea

Click on the Photo ->  VR Tour (VR기기 또는 VR카드보드지를 사용하면 좋아요)

오수, 지명의 유래(주인의 목숨을 구한 의견)

최고관리자 0 1,667 2021.11.07 11:09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0857_4466.jpg



'오수(獒樹)'라는 땅이름의 유래

오수 지명은 이 지역의 의견 설화에서 유래하였다원래 리(지명이었으나 지역주민들의 건의로 1992년 오수면(獒樹面)으로 바뀌게 되어 오늘에 이르게 되었다.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045_9936.jpg
고려시대 최자의 보한집, 출처: 서울대학교 규장각 한국학연구원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103_0138.jpg
조선시대 신증동국여지승람, 출처: 서울대학교 규장각 한국학연구원


오수 의견 설화의 내용은 고려 시대 최자(崔滋)가 쓴 『보한집(補閑集)』과 조선시대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에 전해진다.

김개인(金蓋仁)은 거령현(居寧縣임실군 지사면 영천리사람인데 집에서 기르는 개를 몹시 사랑하였다하루는 개인이 출행하는데 개가 따라 왔다개인이 술에 취하여 길가에서 잠이 들었는데 들불이 일어나 사방에서 타들어오니개가 가까이 있는 내에 뛰어들어가 몸에 물을 적셔 와서는 개인이 잠들고 있는 주위를 뒹굴어 풀에 물기를 뿌렸다이 행동을 반복하여서 불은 껐으나 개는 기진하여 죽고 말았다개인이 술에서 깬 뒤에 죽어있는 개의 모습을 보고 노래를 지어 슬픔을 표하고 봉분을 만들어 묻어 주고 지팡이를 꽂아 표시하였더니그 지팡이가 잎이 피는 나무가 되었다이로 인하여 그 지명을 오수(獒樹)라 하였으니 악부(樂府중에 견분곡(犬墳曲)은 바로 이것을 읊은 것이다.

 

오수(獒樹)의 ‘오(獒)’자는 익숙하지 않은 한자지만, ‘4척(약 120㎝) 이상의 큰 개’를 가리킨다. 원동산 공원의 의견비각과 고사한 느티나무, 오수개의 환생목처럼 여겨져온 느티나무가 낙뢰를 맞고 고사목이 되었지만 여전히 의견비 곁을 지키고 있다. 의견비는 전라북도민속자료로 제 1호로 지정되었다.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152_7715.jpg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175_9946.jpg

오수 동원산 공원의 의견비와 고사목

오수는 고려시대조선시대에 걸쳐 역참(驛站)과 원()이 설치된 곳으로 상업과 교통의 요충지였다세종실록지리지에 의하면 찰방이 파견되었다고 기록하고 있다찰방(察訪)은 조선시대 역참을 관리하던 종6품의 외관직이다원동산 공원안에는 선정비가 있는데 대부분 찰방에 관한 내용이다찰방 조송년 청덕선정비찰방 한긍열 청덕선정비찰방 박경 유혜선정비찰방 정원시 영세불정비찰방 김영훈 근학비, 관찰사 민진원 유혜선정비, 부사 김경근 영세불망비 부사 민종열 혈역 선정비 등이다.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245_5034.jpg
선정비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338_3279.jpg

대동여지도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338_1355.jpg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338_2048.jpg
2f4527ffee9f6bb6188fd22e39b7ce8a_1636251338_2688.jpg

 

, , , , , , ,

Comments